Seoul Samsung Thunders Basketball Team SEASON REVIEW
2018~2019 SEASON 변화 그리고 부상악재
서울삼성썬더스농구단 18-19시즌 선수단 사진   서울 삼성은 2017-2018시즌에 이어 2018-2019시즌에도 반전에 실패했다. 2년 연속 플레이오프 무대를 밟지 못했다. 장신 포워드 임동섭과 김준일의 상무 입대 공백으로 현저히 낮아진 높이 탓에 삼성은 변화를 꾀했지만 여의치 않았다. 이번 시즌 외곽슛과 스피드를 기반으로 하는 농구를 추구했다. 선수들이 부지런히 움직이며 상대 수비에 균열을 만들고 공간을 만들어 외곽포로 승부를 걸려고 했다. 비시즌에는 마카오에서 열린 '아시아리그 서머 슈퍼8' 준우승, '터리픽 12' 3위를 기록하며 순조롭게 흘러가는 듯 했다.
  그러나 시즌 개막 후에는 구상한 그림이 쉽게 나오지 않았다. 천기범, 이관희 등이 삼성 농구의 정점에 섰지만, 김태술과 문태영, 김동욱 등 주축 선수들의 나이가 많아 쉴 새 없이 뛰어야하는 스페이싱 농구에 한계가 있었다. '외국선수 농사'도 흉작이었다. 벤 음발라와 글렌 코지 모두 20경기도 소화 못하고 KBL을 떠났다. 2라운드 중반 장신 외국선수 음발라를 유진 펠프스로 교체했고, 단신 외국선수도 코지에서 네이트 밀러로 교체했다. 외국선수 2명을 모두 바꾸는 초강수를 뒀지만, 흐름을 반등시킬 묘약이 되진 않았다. 외국선수가 팀 전력의 절반 이상을 차지하는 리그인데 시즌 도중 2명의 외국선수와 새롭게 호흡을 맞춰 최상의 경기력을 끌어내기는 무리였다.
시즌 후반 희망은 품었다. 임동섭과 김준일이 제대 후 합류해 그토록 고대하던 높이를 보강했기 때문이다. 두 선수의 합류는 삼성에 사실상 마지막 희망이었다.
그러나 시즌 후반 합류하다보니 팀에 제대로 녹아들지 못했다. 입대 직전 시즌 경기당 3점슛 2개 정도를 꼬박꼬박 넣던 임동섭은 기복에 시달렸다. 김준일 역시 밀러와 동선이 자주 겹쳤다.
펠프스와 밀러 모두 인사이드에서 농구를 하는 스타일이기 때문에 골밑이 뻑뻑해졌다. 상대도 수비하기 수월했다. 골밑이 약해 차라리 수비라도 강화하려고 택한 밀러 카드가 오히려 후반기에는 계륵이 된 꼴이다. 가드들이 돌파와 패스로 외곽 득점 기회를 만들던 농구에서 펠프스와 밀러에서 파생되는 외곽포로 전환했지만 임동섭과 김준일 합류 후 이 체계마저 흔들렸다.
끊임없는 부상악재도 삼성을 괴롭혔다. 주축 선수들의 줄부상으로 제대로 경기력을 유지하기도 힘들었다. 김동욱, 김태술, 장민국, 김현수, 차민석 등이 시즌 초반부터 부상으로 바통터치하듯 전력에서 이탈했다. 임동섭 공백을 메울 장신 슈터로 기대했던 장민국과 삼성이 추구하려던 농구에서 절대적인 역할을 해줘야할 김태술이 부상과 부진에 시달렸다. 리딩까지 할 수 있는 베테랑 포워드 김동욱은 두 차례 오른 손등 골절로 1월 시즌아웃됐다. 펠프스까지 햄스트링이 좋지 않았다. 잠재력을 터뜨리며 에이스로 활약하던 이관희마저 시즌 막판 족저근막염 악화로 시즌을 접었다. 김준일도 복귀 후 부상 때문에 제대로 뛰지 못했다.
이관희, 천기범의 성장

  삼성은 최하위에 그치며 아쉬운 시즌을 보냈다. 하지만 이관희와 천기범의 성장은 큰 소득이다. 이관희는 시즌 개막 전부터 각성 조짐을 보였다. '아시아리그 서머 슈퍼8' 광저우 롱라이온스(중국)와의 결승전에서 양팀 선수 중 가장 많은 34점을 기록하는 등 조별리그 3경기와 토너먼트 2경기 등 총 5경기에서 평균 22.4점을 기록해 출전 선수 중 득점 1위를 기록했다.
 이관희는 스피드와 운동능력을 바탕으로 상대 슈터를 묶는 역할을 했다. 투지를 앞세운 수비로 더 주목받았다. 하지만 이번 시즌 43경기 평균 29분 49초를 뛰며 평균 13.5점 3.8리바운드 1.7어시스트를 기록했다. 경기당 평균 1.7개의 3점슛도 기록하는 등 모든 지표에서 커리어 하이를 찍었다. 2011-2012시즌 삼성에서 데뷔한 이관희는 한 번도 두 자릿수 평균 득점을 기록하지 못했다. 하지만 이제 이관희를 빼놓고 삼성의 공격을 논할 수 없게 됐다.
 김태술이 부상과 부진으로 고전했지만, 천기범의 성장이 삼성을 미소짓게 했다. 천기범은 51경기에서 경기당 평균 25분 46초를 뛰며 평균 6점 3.9어시스트 2.8 리바운드를 기록했다. 어시스트 수치가 지난 시즌(2.4개)보다 1.5개 늘었다는 게 고무적이다. 꾸준히 출전하며 패스에 눈을 떴다. 천기범이 발바닥 통증으로 잠시 빠졌을 때 삼성이 고전한 것도 천기범이 팀 전술 운용의 중심이 됐다는 것을 대변했다.
 포인트가드 출신 이상민 감독의 지도 아래 천기범은 포인트가드로서의 잠재력을 터뜨렸다. 이전까지 속공과 돌파에 특화된 가드에 그쳤지만 패스까지 할 줄 알게 되면서 상대도 천기범을 경계하기 시작했다. 천기범은 "지난 시즌까지는 동료들과도 어색했다. 하지만 이제는 코트가 더 넓어 보이고 자신감도 생겼다. 이번 시즌을 계기로 더 큰 선수가 되겠다"고 다짐했다.

완전체로 시작할 2019-2020시즌

  삼성은 시즌을 마친 뒤 라틀리프를 대상으로 열린 드래프트에 참가하지 않았다. 56경기 연속 더블더블이란 진기록까지 남기며 3시즌간 팀의 골밑을 든든히 지킨 라틀리프와의 이별은 곧 2018-2019 삼성이 새로운 컬러의 농구를 하겠다는 선언이다.
 최하위 수모를 당한 삼성은 다음 시즌 명예회복을 노린다. 임동섭과 김준일도 시즌 출발부터 함께 한다. 비시즌 동료들과 호흡을 맞추며 온전히 시즌 준비를 하고 나오기 때문에 삼성이 원하던 시너지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훌쩍 큰 천기범과 이관희에 임동섭, 김준일로 이어지는 국내 선수 라인업은 여느 팀과 견줘도 해볼만 하다.
 천기범과 이관희가 건강 한 상태로 시즌을 보낸다면 앞선의 운동량은 타팀을 괴롭히기 충분하다. 다음 시즌부터 외국선수 신장제한이 사라지고 매 쿼터 1명만 뛸 수 있기 때문에 팀에 완전히 녹아든 국가대표 장신 포워드 임동섭과 김준일의 존재감도 더 빛날 것으로 보인다. 198cm의 장신 슈터 임동섭은 상대 매치업에서 높이 우위를 점할 수 있고, 201cm의 김준일도 상대 빅맨을 매치업할 수 있는 카드다.
 이번 시즌 얇은 선수층으로 힘든 시즌을 보낸 김동욱과 문태영 등 베테랑 포워드진 활용법도 제대로 정립된다면 '농구명가' 삼성의 자존심 회복 가능성도 높아진다. 김동욱과 문태영이 이관희, 임동섭, 김준일 등과 시너지 효과를 낸다면 재도약을 바라볼 수 있다. 삼성이 완전체로 시작하는 2019-2020시즌을 기대하고 있다.

서울삼성썬더스농구단 18-19시즌 이관희 선수 사진
서울삼성썬더스농구단 18-19시즌 천기범 선수 사진 서울삼성썬더스농구단 18-19시즌 선수단 사진
SUMMARY
정규리그 선수 스탯 요약 표로 PLAYERS, G, MIN, PTS, PPG, 2P%, 3P%, FT, RPG, APG, STL, BS, TO로 구성
PLAYERS G MIN PTS PPG 2P% 3P% FT RPG APG STL BS TO
강바일 17 08:55 54 3.2 70 32 50 0.7 0.1 5 1 7
글렌 코지 18 24:20 201 11.2 41.9 33.3 76.7 2.9 3.3 9 0 19
김동욱 27 20:55 157 5.8 33.3 34.1 88.5 2 2.4 11 1 33
김준일 7 25:16 69 9.9 43.3 0 85 6.4 1.1 5 5 10
김태술 36 14:57 89 2.5 37.1 30.8 57.6 1.4 1.8 27 3 33
김한솔 9 07:49 17 1.9 44.4 0 25 1.4 0.3 2 0 1
김현수 51 16:31 209 4.1 47.3 28.7 73.9 1 0.8 21 0 27
네이트 밀러 36 23:12 352 9.8 41.8 26.7 52.3 5.6 1.8 54 8 38
문태영 54 28:27 676 12.5 52.7 36.7 73 4.6 1.7 68 13 79
배강률 12 03:06 8 0.7 66.7 0 66.7 0.5 0.1 2 1 1
벤 음발라 13 34:21 311 23.9 63.4 38.5 66.7 9.8 1.5 16 20 44
성기빈 3 03:06 0 0 0 0 0 0.3 0 0 0 0
유진 펠프스 37 34:21 970 26.2 53 22.2 56.8 13.6 3.1 23 58 104
이관희 43 29:49 580 13.5 47.7 31.5 82 3.8 1.7 61 9 67
임동섭 15 27:21 130 8.7 42.3 26.2 76.9 3.9 1.3 19 12 23
장민국 37 11:27 109 2.9 30.2 25.5 61.1 1.6 0.3 10 19 10
정준수 18 05:39 23 1.3 90.9 20 0 0.9 0.2 4 0 2
차민석 42 09:09 53 1.3 40 21.1 75 0.8 0.2 14 1 7
천기범 51 25:46 308 6 53.2 35.1 80.2 2.8 3.9 47 11 96
최윤호 23 03:45 22 1 50 35.3 0 0.3 0 3 0 1
홍순규 2 01:38 0 0 0 0 0 0 0 0 0 0
용어
설명
  • G : 게임수
  • MIN : 경기시간
  • PTS : 득점
  • PPG : 경기당 평균득점
  • 2P% : 필드골 성공률
  • 3P% : 3점슛 성공률
  • FT : 자유투 성공
  • RPG : 경기당 리바운드
  • APG : 경기당 어시스트
  • STL : 스틸
  • BS : 블록슛
  • TO : 턴오버
정규리그 승패 리포트
정규리그 승패 리포트 표로 경기일자, 상대팀, 득점, 실점, 승, 패로 구성
경기일자 상대팀 득점 실점
2018.10.14 DB 86 71 승  
2018.10.16 전자랜드 68 86   패
2018.10.19 현대모비스 77 114   패
2018.10.21 KT 98 105   패
2018.10.25 오리온 96 85 승  
2018.10.27 KGC 76 78   패
2018.10.30 LG 79 91   패
2018.11.01 KCC 80 77 승  
2018.11.03 SK 57 59   패
2018.11.06 KGC 98 99   패
2018.11.09 현대모비스 83 74 승  
2018.11.11 KCC 75 94   패
2018.11.13 SK 67 83   패
2018.11.15 오리온 68 91   패
2018.11.17 전자랜드 58 79   패
2018.11.20 KT 81 107   패
2018.11.22 LG 78 84   패
2018.11.24 DB 76 77   패
2018.12.08 DB 83 78 승  
2018.12.09 LG 81 84   패
2018.12.11 전자랜드 79 80   패
2018.12.13 KT 94 99   패
2018.12.15 현대모비스 73 81   패
2018.12.19 KGC 78 101   패
2018.12.21 오리온 98 88 승  
2018.12.23 KCC 92 100   패
2018.12.25 SK 106 93 승  
2018.12.29 오리온 81 84   패
정규리그 승패 리포트 표로 경기일자, 상대팀, 득점, 실점, 승, 패로 구성
경기일자 상대팀 득점 실점
2018.12.30 전자랜드 85 102   패
2019.01.02 KGC 85 94   패
2019.01.05 DB 80 100   패
2019.01.10 SK 89 84 승  
2019.01.12 현대모비스 88 86 승  
2019.01.13 LG 69 91   패
2019.01.16 KT 73 64 승  
2019.01.25 KCC 84 91   패
2019.01.27 LG 76 82   패
2019.01.29 KT 76 82   패
2019.02.01 DB 74 79   패
2019.02.03 전자랜드 78 84   패
2019.02.05 SK 72 85   패
2019.02.07 오리온 80 88   패
2019.02.10 KGC 78 86   패
2019.02.13 현대모비스 76 102   패
2019.02.16 KCC 80 77 승  
2019.02.28 LG 84 92   패
2019.03.02 KT 71 100   패
2019.03.03 전자랜드 77 82   패
2019.03.06 오리온 76 82   패
2019.03.08 DB 89 96   패
2019.03.13 KCC 90 95   패
2019.03.15 SK 79 94   패
2019.03.17 KGC 88 89   패
2019.03.19 현대모비스 66 76   패
시즌 종합 성적
시즌 종합 성적 표로 시즌순위, 승(홈/원정), 패(홈/원정)로 구성
시즌순위 승 (홈/원정) 패 (홈/원정)
10위 11 (5/6) 43 (22/21)